노란 풍선

Celtic-Scottish의 류트 노란 풍선 연주곡인데....흐음~판타지의 변함없는 소품, 류트라는 악기가 어떤 악기인지알고싶어서 시디를 사봤습니다.(가장 싼 시디였다는....)흠~어쿠스틱 기타와 하프의 중간정도 음색을 내는군요.

젠장. 적어도 둘 중에 노란 풍선 하나는 맞겠지. 하몬이냐. 케시어스냐..후후. 자넨 어디에다 걸겠냐.어디에다 걸다니?하몬이 진짜인지 케시어스가 진짜인지 말일세.

거기다가 두 팔을 일직선으로 앞을 향해 쭉 뻗어 네 개의 손바닥이 서로 마주보도록 노란 풍선 했다.사정을 모르는 사람들이 먼 발치에서 이들을 볼 때 한 늙은이와한 젊은이가 숲 속에서 무슨 자세를 취하고 있는 것이라 여기리라.

노란 풍선

다행히 노란 풍선 메이데르는 제일 뒤에 있어서 마법의 범위에 들진 않았었다.이봐!메이데르!네 주문도 보여줘!으~쿨럭쿨럭!상대는 드래곤!어떻게......아니 해보지.

“형 이제 뭘하죠?”“뭐 사신의 나머지 비원이 어디있는질 모르니... 일단은 구한 영물의 가죽이랑 힘줄로 무기를 만들어야 하지 않겠냐?”“흠... 그렇네요. 솔직히 검이랑 옷은 별신경 안쓰고 있었는데. 이기회에 영물표 무기와 옷을 마련해 볼까요?”“그래 아무리 아이템에 별 영향을 받지 않는 무협섭이라 해도 좋아서 나쁠건 없지. 그리고 이건 아무도 모르는 사실이지만 내 아이템 노란 풍선 말이지. 이 천년오공갑과 혈루검, 현망궁, 혈망보의는 말이야.....”다루는 자신이 가지고 있는 아이템의 옵션과 기능에 대해 말하였고, 그말을 들을때 마다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본래, 동물원의 맹수들은 사람을 함부로 공격하지 않지만 노란 풍선 지금의 예봉과 마렌, 서미연을 경계하느라 극도로 긴장한 상태였고 그러는 사이 한가운데 털썩 떨어졌으니 얼마나 놀라겠는가?

노란 풍선

엄마, 그만하세요. 그냥 하는 말이 아닌 것 같은데….어머, 사유키. 벌써 편드니?뭐예요, 그건!!다시 한 번 모두의 웃음 노란 풍선 소리가 부엌에 퍼졌다.

< 계속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앗싸!만화 크리스타니아 전설을 빌려봤습니다.만화책이요.쩝...이걸 보면 괜찮은데 로도스 도전기 노란 풍선 소설은 왜그렇지?번역을 못해서 그런가?하기사 제목부터 그러니까...전 로도스 도전기 소설보단 애니가 훨씬 좋더라구요.이 크리스타니아 전설도 아주 좋군요.그런데 피로테스가 너무 약해진거 아닌가?웃사...

그러나 그 순간. 수호가 밝게 미소를 짓는 듯한 표정으로 그녀와 악수를하자, 혜정은 심장이 정지하는 듯한 충격을 느꼈다. 거대한 벼락이 혜정의어두운 마음을 맹렬히 휘젓기 시작했다. 노란 풍선 곧 수호를 제외한 다른 이들이 차를 타며 떠났고, 수호는 정문으로 발걸음을 옮겼다.

노란 풍선

일주일간 레그르토의 마법감옥에 갇혀있는 게르하인은, 연병장이 아닌 성안 깊숙한 곳의 지하실에서 일이 자행되고 있음을 지켜보고 있었던 것이다.드미트리에게라도 이 일을 알려 이것을 멈추게 하고 싶었지만, 자신의 노란 풍선 실력으로는 이 실드를 깰 방법이 없었다. 보통의 실드라면 모르겠지, 몇 겹의 실드를 강화하여 친 이 실드는 아무리 마나를 사용한 검으로 처대도 금도 가지 않았다.